제대로 된 스시를 부담 없는 가격에 즐기다


[내일신문 이세라 리포터]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외국음식 중 대표적인 것이 바로 일본의 스시일 것이다. 손으로 꽉 쥔 초밥 덩어리인 샤리 위에 살포시 올라온 실실한 회(네타)의 조화가 일품인 스시. 하지만 착하지 않은 가격 때문에 대중적이기 못한 것도 사실이다. 모처럼 온 가족이 제대로 된 초밥 한 번 먹으려면 그 비용이 만만치 않다. 이러한 고정관념을 탈피할만한 곳이 생겼다. 스시전문점인 '스시웨이'는 피자나 중식에 들어가는 외식비 수준으로 제대로 된 스시를 즐길 수 있는 맛집으로 입소문이 나고 있다.



1만 원대로 즐기는 제대로 된 스시

왠지 들어가는 입구부터 주눅이 드는 일식집과는 달리 이곳은 캐주얼하고 밝은 분위기로 부담 없는 편안함을 제공한다. 원목을 사용하여 부드럽고 아늑한 인테리어를 자랑하는 이곳은 회사원들의 회식이나 온 가족의 외식장소로 손색이 없다. 스시웨이는 획일화 된 초밥이 아닌 이곳만의 신선하고 차별화 된 메뉴로 합리적인 가격과 높은 퀄리티를 유지하며 스시의 대중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철저한 교육과 경력으로 중무장한 셰프는 이곳의 자랑. 주문과 동시에 열심히 초밥을 만든다. 손놀림 하나하나에 다년간의 경력이 그대로 보여 지는데, 얼마 지나지 않아 접시 위에는 예쁜 스시들이 하나둘 자리를 잡는다. 이곳의 스시는 밥 위의 네타의 형태가 길고 큼직한 것이 특징, 입은 물론 눈으로도 그 맛이 느껴진다. 이곳 초밥의 특징은 바로 선도와 초밥의 수분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점이다. 철저한 관리를 하고 있는 수족관의 활어들과 매일 아침 본사에서는 딱 그날 사용할 분량의 생선들만 들여오고 있어 최적의 선도를 유지한다. 또한 초밥도 촉촉함이 생명이라서 한 번에 제공되지 않고 코스 식으로 여러 차례에 걸쳐 내는 것을 기본으로 하고 있다.


같게 또 다르게, 특화된 서비스 구축

이중 육사시미 스시와 차돌박이 스시는 다른 곳에서 만나기 힘든 특별한 스시이다. 직화로 구워낸 한우차돌박이는 초밥의 새콤달콤한 맛과 고소한 맛이 어우러져 최고의 콜라보라는 칭찬을 듣기도 한다. 먹다보니 양도 매우 푸짐한 편, 적게만 느껴졌던 초밥은 금방 포만감을 불러온다. 하지만 그래도 약간 섭섭한 기분이 든다면 사시미나 새우튀김, 도미머리구이, 메로구이처럼 단품 메뉴를 추가하면 더욱 풍성한 식사를 즐길 수 있고 술안주로도 제격이다. 어울리는 술로는 사케를 권한다. 이곳에서는 스시에 최적화된 사케를 선별해서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고 있어 인기가 많다. 이곳은 전체적인 음식의 가격이 합리적인 편으로도 유명하다. 그 이유를 들어보니, 관계자는 “임대나 인테리어처럼 가격을 올리는 요인들을 최대한 없앴고 스시웨이만의 경영 노하우로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을 했다”고 한다.   회를 즐기지 못하는 어린이를 위한 메뉴도 있다. 새우, 게살, 유부로만 만들어진 초밥으로 거부감 없이 초밥을 즐길 수 있고 또한 20여 가지의 단품 초밥이 있어 맛있는 초밥만을 추가로 골라서 먹을 수 있어 스시 마니아들의 사랑을 받는다.

#스시웨이 #초밥 #스시 #초밥전문점 #초밥프랜차이즈 #수제초밥 #수제초밥전문점 #초밥맛집

​(주) 사보르웨이 ㅣ 대표이사 최진수ㅣ사업자등록번호 130-39-54734ㅣ대표전화 1899-3704 (평일 10:00 - 17:30, 주말/공휴일 제외)팩스 032 - 656 - 3774

경기도 부천시 신흥로 170-1 두산 위브더스테이트상가 6동 306-2호ㅣ​이메일 sushi_way@naver.com

Copyright ⓒ 2018 by Saborway. All Right Reserved.